2012. 3. 16. ~ 3. 18.

후언선배, 종철이네 가족과의 두 번째 여행 ^^

3년 전 즈음 경주여행에 이어 정선으로 떠난 세 가족.

모두 각자의 일을 마무리 하고 금요일 밤 늦은 시간 정선으로 향했다.

첫 날 밤, 가볍게 맥주 한잔으로 하루를 마무리 ^^


이튿날 아침... 자욱한 안개가 드리워 있다.


아이들과 안개 속으로 뛰어들었다.


마냥 신이난 아이들~~~


자욱한 안개 속에서 추억을 담는다.


이렇게 한장 한장... ^^


어떻게 나왔어요?


한껏 포즈도 취해보고~~


아빠와 함께 뛰어도 보고~~~


실시간쟁이 종철이...^^


주성이는 엄마와 눈차기 놀이~~~


어른들도 즐겁다 ^^


맨손이어도~~


아빠~~ 나 잘 나왔어요?


윤아의 머리 손질에 열중인 은아 ^^


점점 숙녀가 되어가는 윤아 ^^


깊은 산중 이마트에서 장보기 ^^


사람 입이 무섭기는 하지... 많이도 샀네 ㅋ


이번에 네 번째...


시원인 신이 났네 ^^


찬바람에 콧물이 주루룩....


수고하셨어요~~~^^


엄마 힘들다 주성아~~~


심심하니 시원아?


그림쟁이 시원이... 자그마한 손으로 색연필을 움껴쥐었다.


하이원에 어둠이 드리웠다.


일요일 아침, 오늘은 탁트인 전망을 본다.


장갑이 없어도 좋아 ^^


경원이의 강속구~~~^^


시원이는 무엇을 그렇게 간절하게 바라보니?


아빠가 사탕 포장을 까고 있었구나? ㅎㅎ


한 쪽엔 아빠 손, 한 쪽엔 엄마 손~~~ 좋지?


폴라로이드의 인기는 이곳에서도 입증 ^^


주성이의 떼쓰기... 온 지구는 녀석의 도구다. ㅋ


시원이의 토끼놀이 ^^


개구장이 포스가 가득 담긴 주성이의 표정


무언가에 집중하고 있는 아이들 ^^


심각한데...?


자주 이런 모습을 봤으면 좋겠다. ^^


주성아 조만간 우리 또 보자~~~^^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최은아 2012.04.01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즐거운 여행이었어요..
    또 같이 가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