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11. 22.

마차푸차레 베이스 캠프에서 점심식사를 마치고

드디오 안나푸르나 베이스 캠프(ABC)를 향해 출발~~~^^


이렇게 마차푸차레를 등지고 ABC를 향해 발걸음을 옮긴다.


쉬는 간격도 많이 짧아졌다.

이렇게 인증샷도 남겨가면서 쉬엄쉬엄~~^^


이 언덕을 넘으면 보이려나...

쉬었는데도 회복이 더디다. ㅋ


그래도 한걸음 한걸음~~~^^


마차푸차레를 조금씩 등뒤로 멀어지고~


안나푸르나는 조금씩 다가온다.


앞으로 한시간이라는데,

지금 체력으론 두 시간은 걸릴 것 같은...

숨이 심하게 차고, 심장은 터질 것 같고...


그럼 또 이렇게 쉬고~~^^


후언선배는 이제 정말 산악인 다 되셨네.


다시 마차푸차레를 등뒤로 밀어내 본다.


자 눈앞에 ABC가~~~^^


반갑다 ABC ^^


그러나 늦은 도착때문에 우리 일행이 오늘 밤 머물 방은...

숫자로 표시된 방번호를 갖고 있는 곳이 아니었다.

처음 5인실을 다른 사람들과 쓰도록 안내를 받았는데

좀 불편할 것 같아 따로 얻은 방이 이것 ㅎㅎ


병풍처럼 둘러쳐진 안나푸르나 ^^


자 각자의 시간을 가져볼까나?


이곳까지 올라온 느낌이 어떠신가요?


오늘도 세면은 이렇게 물수건으로 ~~


이쪽 저쪽 구석구석 깨끗하게 ㅎㅎ


후언선배도... 이 편안한 표정은 뭐지? ㅎ


해발 4130미터에서의 저녁식사


식당에는 이렇게 이곳을 다녀간 사람들이

제각각 그 증거를 남겨놓았다.

한국사람들도 꽤 된다.


타잔이 남기고 온 것도 아직까지 남아있으려나...


여기에도 '독도는 우리 땅~~~'


지구촌 이곳저곳에서 온 사람들과 함께...


좀 힘들어 보이는 저녁식사 ㅋ


보름달 협찬 핫쵸콜릿 ^^


모두들 수고하셨습니다~~~^^


갈래도~~~^^


다이닝룸 히터차지는 두당 백루피 ^^

이날 밤 이 곳에서 머무는 사람들이 모여 두런두런 담소를 나눈다.

영어공부좀 해 놓을껄...

....


드디어 목적지에 도착했다.

이번 여행을 준비하며 무엇을 얻을 수 있을까?, 무엇을 내려놓을까?... 많은 생각을 했는데...

몸도 마음도 준비가 안된 여행이었다.

...

여행은 준비에 쏟은 노력만큼 돌려주는 것 같다.

더 많은 준비를 했으면, 더 많이 얻지 않았을까?..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탁구공 2012.04.16 2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도 인생도 그렇지요. 준비된만큼.
    그래도 준비가 덜 되어 더 재밌는 것도 있어요.ㅎㅎ

  2. 시지프스 2013.01.15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년에 저도 안나푸르나에 올랐는데 그 기억이 선하네요~
    저는 마차푸차레 바로 전 샹그릴라라는 게스트하우스에서자고
    다음날 바로 ABC까지 올랐는데..

    사진을 보니 , 과연 저 때의 감정이 다시 살아날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좋은 사진 보고 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