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리가 몇 석 되지않아 갈 때마다 번번히 발길을 돌려야 했던...

여러 번 실패 끝에 성공한 '김씨네 심야식당' 자리잡기...


그림 속의 사장님,

주방 안의 사장님과 너무 닮았다는
 

한번 기다려보자라는 굳은 결심!!!

3명 이하 손님만 받습니다. 명심!!!

 

기다린 시간이 좀 되자

사장님이 맥주 한잔 하겠냐고 물으신다.

원래 밖에는 음식 안내주시는데...


오픈 저녁 6시, 클로즈 새벽 5시... 멋져부러~~

일요일은 쉽니다. ^^


센스있는 타이틀


이 글에 혹해 심한 과음은 금물!


수능세대가 아니라서...




바에 놓여있는 물티슈~~~

재활용 천 물티슈도 아니고, 하나씩 포장된 물티슈도 아니고

턱하니 놓여있는 두툼한 물티슈팩!!! 최고!!!


주문한 음식이 나오기전 서비스되는 어묵탕


초상권 침해를 방지하기 위해 피사체가 돌아섰을 때

아마도 사장님의 따님정도 되시는 듯 ???


이제부터 아래에 등장하는 음식은 한번의 방문에 먹은 것들이 아님을 밝힙니다.

또한 모든 음식의 맛이 놀라울따름이므로 음미 후 별도의 느낌은 적지 않습니다.



아부라소바


소고기 데리야끼

아~~ 군침...


안주가 좋으니 술이 절로 따라 붙는구나~~^^


한정 메뉴입니다.

주방 안쪽에 보면 칠판에 한정메뉴가 적혀있습니다.

제철 재료로 만들기 때문에 

그 때 그 때 달라요~~^^

좀 오래되어 이름이 기억나질 않아요.

쑥인데...아... 그대 이름은 어디가고 향만 남았느뇨...


밑반찬으로 내어주신 갓김치

역시 향이...


요 잔 참 맘에 듭니다.

받고


살짝 돌리면...한잔 더~~


치킨 가라아 게


이 또한 제철메뉴

그대 이름은 취기로 날아가고 향기만 남았구나

왜 메뉴판을 안찍어놓았을까...


서비스로 내어주신 묵밥

서비스라고 하기엔 ㅎㅎㅎ


맥주는 몇가지가 있지만 Max로도 대만족


이 분은 야끼소바이십니다.


아주 상큼한 연어셀러드


다음엔 꼭 카메라 가지고 가서 찍어야겠어요...

아직 아이폰4 쓰고 있는데 어두운 곳에선 아주 꽉..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