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리가 몇 석 되지않아 갈 때마다 번번히 발길을 돌려야 했던...

여러 번 실패 끝에 성공한 '김씨네 심야식당' 자리잡기...


그림 속의 사장님,

주방 안의 사장님과 너무 닮았다는
 

한번 기다려보자라는 굳은 결심!!!

3명 이하 손님만 받습니다. 명심!!!

 

기다린 시간이 좀 되자

사장님이 맥주 한잔 하겠냐고 물으신다.

원래 밖에는 음식 안내주시는데...


오픈 저녁 6시, 클로즈 새벽 5시... 멋져부러~~

일요일은 쉽니다. ^^


센스있는 타이틀


이 글에 혹해 심한 과음은 금물!


수능세대가 아니라서...




바에 놓여있는 물티슈~~~

재활용 천 물티슈도 아니고, 하나씩 포장된 물티슈도 아니고

턱하니 놓여있는 두툼한 물티슈팩!!! 최고!!!


주문한 음식이 나오기전 서비스되는 어묵탕


초상권 침해를 방지하기 위해 피사체가 돌아섰을 때

아마도 사장님의 따님정도 되시는 듯 ???


이제부터 아래에 등장하는 음식은 한번의 방문에 먹은 것들이 아님을 밝힙니다.

또한 모든 음식의 맛이 놀라울따름이므로 음미 후 별도의 느낌은 적지 않습니다.



아부라소바


소고기 데리야끼

아~~ 군침...


안주가 좋으니 술이 절로 따라 붙는구나~~^^


한정 메뉴입니다.

주방 안쪽에 보면 칠판에 한정메뉴가 적혀있습니다.

제철 재료로 만들기 때문에 

그 때 그 때 달라요~~^^

좀 오래되어 이름이 기억나질 않아요.

쑥인데...아... 그대 이름은 어디가고 향만 남았느뇨...


밑반찬으로 내어주신 갓김치

역시 향이...


요 잔 참 맘에 듭니다.

받고


살짝 돌리면...한잔 더~~


치킨 가라아 게


이 또한 제철메뉴

그대 이름은 취기로 날아가고 향기만 남았구나

왜 메뉴판을 안찍어놓았을까...


서비스로 내어주신 묵밥

서비스라고 하기엔 ㅎㅎㅎ


맥주는 몇가지가 있지만 Max로도 대만족


이 분은 야끼소바이십니다.


아주 상큼한 연어셀러드


다음엔 꼭 카메라 가지고 가서 찍어야겠어요...

아직 아이폰4 쓰고 있는데 어두운 곳에선 아주 꽉..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