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인근의 삭과 미미네떡볶이 맛이 예전과 같지 않음을 느낀 후

최근 떡볶이와 튀김하면 떠오르는 집이 없었는데...

간만에 괜찮은 곳을 알게됐네요. ^^


자양동에 있는 '신춘후라이'


외관은 이러한 모양새 ^^


위치는 아래 지도를 참고하시요.

찾아가시는 방법은 요기 참고


내부의 모습은 뭔가 좀 튀김집스러움을 탈피한 분위기

벽에는 신촌블루스, 신중현님 등의 포스터가 걸려있고,

스피커에서는 김창완씨의 노래가 흘러나온다.


테이블에는 이렇게 소금이 세팅되어 있어요.

허브솔트와 커리솔트



떡볶이가 나왔네요. 

떡과 어묵 그리고 어...곤약이닷!!!

처음 먹어봅니다. 떡볶이와 몸을 섞은 곤약

좋네요.



오징어 튀김

몸통과 다리가 모두 나옵니다.

4천원입니다.

휴게소에서 대충 구워 파는 오징어가 보통 4~5천원 하지요.

바삭한 튀김옷을 입고 나타난 오징어가 4천원이면 꽤 훌륭하다 생각됩니다.


허리를 곧게 편 새우

올리브 새우 마늘 튀김입니다.

그냥 먹느냐 벗겨 먹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신춘후라이 메뉴판입니다.

취향대로 골라 드세요~~

여러가지를 맛보고 싶었으나 일행이 단출하여... 


다음엔 맥주도 한잔 해야겠습니다.

사카스 메뉴는 자작으로 한번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